사이트 내 전체검색
검색
수 많은 사람들의 힘듬과 위로들이 만나 소중한 이 공간을 만들었고 지금은 서로 맏으면서 살아가고, 또 아름다운 것들을 만끽하고 서로가 서로에게 공유하면서 살고 있습니다.
수 많은 소중한 사람들의 힘듬과 위로가 만나서 토닥토닥 판은 지금의 우리가 살고 있습니다.
내가 원하는 꿈이있어. 농구선수가 되는거야. 이미 늦은것도 다 알고 안된다는 소리도 많이 들었었는데도 포기가안되더라
그런데 최근에 가족한테 농구한다 말햤고 허락 받았어
근데 요즘따라 농구가 하기싫다.. 그렇게 원햤던 허락도 받았는데.. 농구 시즌은 끝났고 농구가 눈에 안들어오ㅓ..
예전엔 확실했어 농구가 너무나도 미치도록 하고싶었고..
근데 요즘 별로 안하고싶어 농구가
근데 농구선수되는 꿈은 포기하고싶지얺아 혼자 너무나 힘들었고 잘 못해도 내가 연습하던것도 놓기엔 아쉬워
그런데도 마음 한곳엔 농구선수 되고싶다는 생각이 많이 들어..
근데 내가 이제 혼자하기엔 버겁기도하고 학교에서 날 받아줄지 잘 모르는상황이라 머리가 복잡하고 그럴수록 농구를 멀리하는거같아.. 내가 이럴려고 이렇게 쉽게 농구를 놓을수있었나? 이런생각이 들더라고.. 하기싫어도 조금이라도하고와야지 하면서 나갔거든? 근데 요즘은 핑계를 대더라.. 그래도 농구선수들을 보면 너무 멋있고 나도 꼭 선수되고싶다고 많이 생각해.
그래서 난 농구선수되는거 포기하기싫고 계속하고싶은데
다시 농구한테 마음이 설레고싶고 예전처럼 다시 엄청 농구없으면 안될정도로 원하고싶은데 어떻게 해야될까..

그리고 혼자하니까 자세 맞는지도 잘하고있는지도 발전?하고있는지도 모르겠어.. 그냥 항상 그자리인거같아..
초아

5월 15일 오후 11:49

그래도 좋아 하는 일이라면 끝까지 포기마시고 화이팅입니다!

이제부터 긴얘기를 해보려합니다..

저는 평범한 36세 여자 입니다..

현재 2년 넘게 사귄 남자친구가 있고, 생애 만나기
힘든 저를 살게해준 사람 입니다.

얘기는 2년전으로 흘러갑니다.
제가 삶에 모든걸 놓았을무렵 아는분의 소개로
만난 제남자친구, 저를 위해 모든걸 해주는 사람
저는 그게 당연한줄알았고, 자만했습니다.

저희집은 아버지의 사업으로인해 많이힘들고
빚도있고 저는 20대의 철부지의 바보같은 행실로
카드빚을 지었고, 집에힘든걸 모른체했고, 나중후에
깨닫고 나서 집에 매달 생활비를 70만원씩 드리고
저의 빚도갚아야해서 투잡도 뛰었습니다.
그와중에 이런사람을 만났고, 그의 가족들이 저를반대해도 저를 끝까지 데려가기위해 애씁니다.

엄마는 제가 남자를 만나면
집에 추석때선물줘야한다 설날에 선물줘야한다
걔네집 땅은 어느정도냐 결혼하면 용돈은줘야한다
언니는 제가 만나는사람마다 질투해서 심술궂게 얘기하고
엄마랑 언니는 늘 뒷담화를 일쌈으며 재미잇어하고
집이 힘들때 언니가 더버팀목이 된이유로
만만한 저는 엄마의 감정풀이 대상입니다.
폭언과 집착 더이상 참을수없었어요

그때마다 아버지는 보고도 방관했고
언니역시 방관햇죠.
제가 힘들어하고 얘기해서 남자친구가
이런상황을 알게되었어요. 그래서 독립도 도와주었고
지금은 남자친구는
엄마랑 언니를
사람취급도 안합니다. 저는 그를위해 엄마 언니를
버리려했고 지금도 고민의 기로에 서있습니다.

아버지는 암환자 이신데, 집을위해 생계를위해 일을하시면서 지내십니다.
엄마란 사람은 평생을 일을해보지않았고,
물론 가정주부로써 뒷바라지는 햇겠죠,
엄마는 집이힘들단 명목으로 제가 빚이있는데도 불구하고 계속적으로 돈요구를 하고
저는 감정풀이대상이 되었다는 것 입니다.
제가 독립후에도 돈부칠수잇냐는둥
설날,명절,생일,어버이날, 모든 날이란 날에는
선물,돈요구 매번 그렇습니다.
제가 돈이 많다면 이해하지만
전 빚이있고 생계가 힘든데 엄마란 사람은
돈에 환장한것같아 보였어요.

처음엔 엄마가 미웠는데, 지금은 참 불쌍합니다.
가족이란게 그렇더군요, 아무리 미워도 그끈이란게
놓기가 쉽지가않더군요,
제가 이렇게 미련히 구는건 아버지때문이라고 하지만 그는 제가 가족을떠나는게 준비가안된게 보인다더군요, 본인이있는데도 연을끊는다는게 쉽지않으니까,
그의 부모는 좋은분들인데, 저의 이런상황을 다는 모르십니다. 빚있는걸 알게되었을때 미친듯이 반대하셨지만, 어느덧 시간이흘러 오빠의 진심을
알고 허락하셨는데 2년이걸렷고, 다시 또 고비가 있습니다. 저희집 엄마와 언니와 연을끊고 결혼을 하겠다고 얘기를 못드린겁니다.
세상 어떤 부모가 본인의 하나바께없는 외동아들이
이런 거지같은 여자랑 결혼한다는데, 더 이해할수있을까요?
그는 저를위해 많은것을 희생합니다.
제가 집에서 엄마와 언니랑 사이가안좋아 독립하게될때도 집을구해주고 집세도 반을보태주고
제가 외롭지않게 혼자라는 생각을 같지않게 늘 모든걸 함께합니다.

제가 결혼후에 엄마와, 언니와 연을끊는것,
그게 그를위해 맞는거겟죠..

그는 묻습니다..
결혼후에 엄마와 언니랑 연락할꺼냐고
아버지와의 관계는 이어가도 되지만
엄마와 언니랑은 엮이고 싶지않다고
강요하진 않아요, 저의 선택이니까요,
다만, 그는 제가 연끊는걸 원하겠죠.

연 끊는건 쉽지가않아요,
무엇보다 두렵습니다. 그가 저를 죽을때까지
사랑해줄까, 나는 가족과 연을 끊으면 진짜이제
혼자인데, 결혼식때는 고아처럼 결혼해야하는데
오빠네 부모님은 저를 받아주지도 않을것 같은데,
이런 저는 이런 그를 놓아주는게 맞을까요?
저는 이사랑을 끝내고 저의 구질구질한 삶을 다시
살아가야 할까요?
이런 사람을 평생에 다시는 만나지 못할걸 아는데
제욕심일까요?
이런거지같은 상황들을 어떻게 이겨내야할까요?
연을끊으면 다편해질수있을까요?
저는 평생을 혼자 살아야 할까요..
#두통 #불안 #스트레스 #우울
대치동 돌고래

23시간 전

현재 만나는 남자분을 잡으세요.
가족은 피로 맺어진 사이라 영원히 헤어질 수도 없어서 뒤에 해결이 가능합니다.

🥳5월 셋째주(5/9-5/15) 당첨자 발표🥳
✌'디자이너의 배경화면' 월 정액권 및 다운로드권 무료 증정✌

1등 : s
2등 : 새벽감성충 / 미루나무 / (*´ ˘ `*)

위 네 분께 메시지 통해서 직접 연락드리겠습니다.
이번에 당첨이 안되셨더라도, 매주 새로운 기회가 주어지니까, 앞으로도 많은 참여부탁드립니다!

*단, 1달 동안은 중복당첨이 되지 않습니다. 1번 당첨되신 분들은 1달 뒤 ( 당첨일로부터 3주가 지난 후) 재당첨이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