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검색
시험 D-7

3년 만에 처음으로 엄마랑 진심으로 의견이 맞은 것 같아요.
엄마랑은 매일 싸우는데. 의견 통일이라니, 기념비적이죠.
엄마가 이번에도 시험 망하면 넌 진짜 뒤질 줄 아래요.
음, 저도 그렇게 생각해요. 이렇게까지 열심히 헸는데도
지난 시험과 달라진 게 없으면, 정말로 뒤져버려야지.

심리적 공포는 땅보다는 물이 덜하다고 생각하지만, 익사는 아프다던데.
삶과 공부에서 해방되는 순간마저 아픈 건 너무 슬프지 않을까요.
그렇다고 2-3초 뿐인 고통을 위해 뛰어내릴 용기가 있었다면 이미 지난학기에 저질렀겠죠.

시험 끝나는 날에 홍대 근처로 이사 간 절친 집에 놀러가기로 했으니
만약은 없었으면 하지만, 그래도 인생은 모르는 거니까요.
시험 망하면 한강을 가야 할까요 아님 적당히 사람 없고 높은 건믈을 찾아야 할까요.

고입에 거의 상관없는 중3 2학기 시험이라지만 이것까지 망하면
아니 사실 망하지 않더라도 시험 끝나고 한 달 뒤에 다시 기말 시험이 있고,
엄마가 시험 끝나는 다음 날에 새 영어학원 테스트 예약해두었다고 하는데
시험 잘 보더라도 그냥 다 포기하고 싶다는 생각은 자주 드니까
제가 어떻게 떠날지에 대해서는 한 번쯤 생각해봐야 할 것 같아서요.

시험과 평가 따위 전부 없어져 버렸으면

(+ 여기 근처 학교 중에 저희 학교만 3-2학기 중간/기말 다 보는 거래요 젠장)
꽃내음

9월 21일 오전 2:22

ㅠㅠ

덕후

9월 21일 오후 3:15

스트레스 너무 받지 았았으면 해요.
이야기 듣고 나니 마음이 무겁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