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검색
내가 원하는 꿈이있어. 농구선수가 되는거야. 이미 늦은것도 다 알고 안된다는 소리도 많이 들었었는데도 포기가안되더라
그런데 최근에 가족한테 농구한다 말햤고 허락 받았어
근데 요즘따라 농구가 하기싫다.. 그렇게 원햤던 허락도 받았는데.. 농구 시즌은 끝났고 농구가 눈에 안들어오ㅓ..
예전엔 확실했어 농구가 너무나도 미치도록 하고싶었고..
근데 요즘 별로 안하고싶어 농구가
근데 농구선수되는 꿈은 포기하고싶지얺아 혼자 너무나 힘들었고 잘 못해도 내가 연습하던것도 놓기엔 아쉬워
그런데도 마음 한곳엔 농구선수 되고싶다는 생각이 많이 들어..
근데 내가 이제 혼자하기엔 버겁기도하고 학교에서 날 받아줄지 잘 모르는상황이라 머리가 복잡하고 그럴수록 농구를 멀리하는거같아.. 내가 이럴려고 이렇게 쉽게 농구를 놓을수있었나? 이런생각이 들더라고.. 하기싫어도 조금이라도하고와야지 하면서 나갔거든? 근데 요즘은 핑계를 대더라.. 그래도 농구선수들을 보면 너무 멋있고 나도 꼭 선수되고싶다고 많이 생각해.
그래서 난 농구선수되는거 포기하기싫고 계속하고싶은데
다시 농구한테 마음이 설레고싶고 예전처럼 다시 엄청 농구없으면 안될정도로 원하고싶은데 어떻게 해야될까..

그리고 혼자하니까 자세 맞는지도 잘하고있는지도 발전?하고있는지도 모르겠어.. 그냥 항상 그자리인거같아..
초아

5월 15일 오후 11:49

그래도 좋아 하는 일이라면 끝까지 포기마시고 화이팅입니다!

날 믿고 해보는게 맞을까요?
늦은것도 아는데 안하면 후회할거같아요
근데 하다가 포기할까봐 그 꿈을 이루지 못할까봐 두려워요
그런데도 하고싶고 끝까지 매달려보고싶은데 맞을까요 날 믿는게..

지금 너무 힘든데.
이게 맞는지조차 물어볼 사람도없고 고민이 너무 많아 포기하는쪽으로만 가게되는데 옆에서 해보라고 할수있을거라고 지지해주는 사람또한 없어서 날 믿는거조차 맞는지도 모르겠어요.. 정말 16이라는 늦은나이에도 운동선수가 너무 미치도록되고싶고 그 운동만 미치도록하고싶은데 너무 늦어서 빨리 내가 원하는걸 찾지못해서 더 후회스럽고 고민만 늘어가요
이 직업을 원해도되는지 괜한걸 원한건지도 모르겠고 내가 날 믿어도되는지도 모르겠어요..
해피

4월 19일 오후 10:12

응원할게요. 파이팅~~

Halli

4월 20일 오전 9:11

더 어릴 때 준비한 친구들보다는 늦은 걸지도 모르지만 아직 늦지 않은 나이에요~ 충분히 할 수 있어요. 주변에서는 쉽지 않은 길이니 섣불리 지지하지 못하는거에요. s님께서 확실한 의지를 갖고 그 마음을 행동으로 보여준다면 곁에 있는 분들도 지지해주실거라고 믿어요. 16살이시면 키즈모델말고는 어떤 것을 도전해도 늦지 않은 나이에요! 응원합니다~ 꿈을 이루시길 바라요!

늦었다고 포기만 하는 삶이 맞을까요?
늦으면 늦은만큼 더 먾은 노력을 하면되는데 왜 늦었다고 포기해야된다고만 할까요..? 늦었다고 다 안돼는건 아니잖아요
물론 안됄수도있지만 그래도 원하는데 해보지도않고 포기하면 머리속에서 그냥 계속 해볼껄 이럴거같은데 후회할거같은데 하는게 좋겠죠?
Halli

4월 15일 오전 9:14

후회하는 것보다 도전해보는 것이 좋다고 생각해요
늦은만큼 힘들긴하겠지만 한 번 사는 인생인데 되도록 후회없는 삶을 사는 것이 좋지 않을까요? 시도도 안해보면 미련만 강하게 남을 것 같아요

제 꿈이 농구선수에요
전 현재 중3여자고요
중2후반에 농구를 좋아해서 혼자 영상도 보고 많이 따라했어요
잘하진 않지만 못하는편도 아니에요 원래 운동을 좋아해서..ㅎ
그래서 학원을 다닐려고햤는데 다닐 학원이 없어요 중3여자가 없어서
그래서 농구부있는 상업고를 가서 죽어라 연습만 하고싶을정도에요
이미 늦은것도 재능이있어야된다는것도 키가 커야된다는것도 알아요 하지만 포기를 못하겠어요.. 농구만 하고싶을정도로 농구가 너무 좋고 제 인생을 행복하게 만들어줘요 이렇게까지 해보고싶다 도전해보고싶다고 느끼게 해준게 농구였어요
사실 초5때 농구부에 뽑혔는데 다쳐서 못했어요 그러다.중2후반에 다시 좋아하게되었고요
근데 주변에서 너무 늦었다 키가 작다 니 인생에 농구를 끌여들이지마 등 너무나 많은 상처를 받았기도하고 정말 포기해야되나 싶기도해요
그래서 농구에 흥미도 잃기 시작하는거같아요
그런데도 흥미가 잃어가는거 같은데도 포기는 못하겠고 맨날 농구를해도 행복하다가도 갑자기 우울해지고 포기가.답인가밖에 생각이 안들어요..

그래도 포기하기싫어요 끝까지 해보고 후회하고싶어요
아무리.늦어도 늦게 시작한 만큼 그만큼 더 노력할 자신도있고
진짜 후회없이 해보고싶어요 미치도록 농구에만.집중하고싶어요 그리고 저보고 안된다고 했던 사람들 한테도 너네들이 아무리 안된다고해도 농구선수된 모습 보여주고싶고 인정받고 멋있는 농구선수가되고싶어요 그러기 위해선 고등학교에서 늦은만큼 더더욱 열심히.할거고요

진짜 너무 간절한데 포기해야될까요 아니면 밀어붙혀도될까요
이거때문에 너무 고민이에요
.
푸른바다

4월 4일 오전 5:36

하고 싶은 것이 있는 것은 좋은 거예요.

덕후

4월 4일 오전 5:44

ㅅ현님의 꿈을 응원합니다.